최신정보

마이크로소프트, 재무 관리를 위한 엑셀 기반 AI '코파일럿' 공개

컨텐츠 정보

  • 121 조회

본문

마이크로소프트, 재무 관리를 위한 엑셀 기반 AI '코파일럿' 공개

 

29일, 마이크로소프트가 전통적인 엑셀 사용 방식을 혁신적으로 변화시킬 새로운 인공지능(AI) 기반 도구 '코파일럿 포 파이낸스(Microsoft Copilot for Finance)'를 프리뷰로 공개했다고 발표했다. 이번 발표는 전사적 자원 관리(ERP)와 고객 관계 관리(CRM) 시장에서 SAP와 세일즈포스 같은 거대 플레이어에 대한 정면 도전으로 평가된다.

 

엑셀을 넘어선 ERP와 CRM의 미래

 

마이크로소프트는 코파일럿 포 파이낸스를 통해 재무 전문가들이 점점 늘어나는 데이터 속에서 필요한 정보를 쉽게 검색하고, 반복되는 데이터 작업을 자동화하여 작업 효율성을 높일 수 있도록 지원한다는 목표를 세웠다. 특히, 이 도구는 현재 가장 널리 사용되는 엑셀 프로그램을 기반으로 한다.

에밀리 헤, 마이크로소프트 비즈니스 애플리케이션 마케팅 부사장은 "현재 가장 인기 있는 ERP 시스템은 엑셀"이라며, "고객들이 엑셀을 사용하여 ERP 작업을 수행하길 원하는 요청이 많았기 때문에 이 제품을 구축하게 되었다"고 말했다.

 

코파일럿의 기능과 특징

 

코파일럿 포 파이낸스는 기존 코파일럿 기술을 활용하여, 금융 시스템에서 데이터를 가져와 엑셀이나 아웃룩과 같은 MS 365 앱에 제안을 제공한다. 사용자는 엑셀을 종료하지 않고도 재무 시스템에서 데이터를 가져오고, 차이를 분석하며, 데이터 수집을 자동화하고, 모니터링을 지원받을 수 있다.

 

데이터 보안과 개인 정보 보호에 대한 약속

 

마이크로소프트는 사용자의 데이터 보안과 개인 정보 보호에 대한 우려를 인식하고, 데이터 액세스 권한을 적용하는 등의 조치를 취했다고 밝혔다. 회사는 고객 데이터로 모델을 교육하지 않는다고 강조했다.

 

시장 경쟁과 세일즈포스의 대응

 

이번 발표는 세일즈포스가 유사한 기능의 '아인슈타인 코파일럿'을 공개한 직후 이루어져, 양사 간의 경쟁이 더욱 치열해질 것으로 예상된다. 마이크로소프트는 이번 코파일럿 포 파이낸스를 통해 CRM 기능을 개선하고, 판매자가 CRM 사용을 대폭 줄일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임을 밝혔다.

 

출시 일정과 비용

 

마이크로소프트는 코파일럿 포 파이낸스를 올해 하반기에 정식 출시할 예정이며, 사용자당 월 20달러의 추가 비용이 발생할 것이라고 발표했다. 이번 코파일럿 포 파이낸스의 공개는 ERP와 CRM 시장에서의 경쟁 구도에 새로운 변화를 가져올 것으로 기대된다.

관련자료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96 / 1 Page
RSS
번호
제목
이름

Member Ran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