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정보

반년 만에 3900억…AI 스타트업 창업한 95년생 '천재소녀'

컨텐츠 정보

  • 318 조회
  • 1 댓글

본문

중국의 95년생 천재 소녀가 AI 업계에서 주목을 받고 있습니다. 하버드 대학교 수학과에 조기 입학한 후 컴퓨터학과 석사 과정을 마친 그녀는 페이스북 AI에서 일하다가 스탠포드 대학교 박사 과정에 진학했습니다. AI 영화제에 참가했으나 수상에 실패한 경험을 바탕으로, 기존 AI 영상 제작 프로그램에 실망하고 직접 개발하기로 결심했습니다. 이후 학교 동료와 함께 박사 과정을 중퇴하고 '피카랩스'를 창업했습니다.


611d6145c2eb1a42e37ab872f3a806f9_1705769302_7464.jpg
 


피카랩스는 '피카 1.0'을 출시했으며, 이 제품은 틱톡에서 조회수 3000만 회를 넘는 등 큰 인기를 끌었습니다. 이 회사는 4명의 직원으로 시작하여 5500만 달러의 투자를 유치했습니다. 생성 AI 시장에서 빅테크 기업들과의 경쟁에서 어떻게 작은 스타트업들이 앞서 나갈 수 있었는지에 대한 분석도 제시됩니다. 새로운 분야에 먼저 뛰어든 것이 주요한 요인으로 보입니다. 예를 들어, Dall-E 1, 미드저니 V1 등이 소개된 시기를 비교하며, 피카가 Text-to-Video 분야에서 선도적인 위치를 차지하고 있음을 언급합니다.


611d6145c2eb1a42e37ab872f3a806f9_1705769320_6342.gif
 

이 기사는 생성 AI 분야에서 모델의 크기가 중요하며, 모델이 커질수록 학습 비용도 증가한다고 언급합니다. 충분한 투자를 받는다면, 이러한 스타트업들이 시장을 계속 선점할 수 있을지에 대한 의문을 제기합니다. OpenAI의 예를 들며, 처음에는 작은 회사였지만 성장 가능성을 시사합니다.

관련자료


댓글 1
Total 96 / 1 Page
RSS
번호
제목
이름

Member Rank